The spaces are stacked so they have relationships with another. The structure is placed on the periphery of each space so it does not obstruct the function nor the relationship with the adjacent space. the users could enjoy their work on each floor while also having a relationship with their peers in another space. we could begin to imagine that spaces, which the many activities are happening in, actually compose one large space.

포천이동복합커뮤니티센터 최종보고회

Category : NEWS

2021.10.06

설계사로 선정된 2월이후 오랜시간 전념해왔던 포천 이동복합커뮤니티센터의 최종보고회가 있었습니다. 시장님을 비롯한 시청의 관계자분들과 주민분들로부터 마지막까지 주요한 의견을 수렴할 수 있었습니다.

경기일보에서 나와서 취재를 해주시고 기사를 내주셨습니다. 기사 타이틀의 오타가 있지만 그래도 감사할 뿐입니다.

관련기사 바로가기

@